본문 바로가기

깜신's Today..

내가 글을 쓰는 이유

Hand Writing
Hand Writing by djking 저작자 표시비영리동일조건 변경허락



사람들은 내게 바쁜 와중에 뭐하러 글을 쓰냐는 질문을 하곤 한다. 물론, 나도 시간이 남아돌아 글을 쓰는 건 아니다. 하지만 글을 쓰다 보면, 자꾸 쓰게 되는 까닭이 생긴다. 간단히 정리해보면 다음과 같다.


1단계 : 글을 쓰면 내 생각에 공감하는 사람들이 주위에 모이게 된다.

예) ‘라면은 몸에 해롭지만, 맛은 있다.’라는 글을 쓰자, 맞장구를 치는 사람들이 댓글을 달고, 이야기를 건넨다. (공명)


2단계 : 내 생각에 자신이 없다가도, 내 생각에 공감하는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누다 보면, 나만의 생각이 크게 잘못된 것이 아니라는 확신이 생긴다.

예) 라면을 해로운 줄 알면서도 밤마다 먹는 사람이 나 말고도 더 있다는 생각에 안도감이 든다. (지지)


3단계 : 내 글에 공감한 사람들은 글을 읽으며 나와 동질감을 느끼게 되고, 동질감은 대부분 나와의 관계에 좋은 영향을 미친다.

예) 내가 밤에 먹는 라면을 좋아한다는 사실을 안 주위 친구들이 저녁에 함께 라면을 먹자며 나를 꼬드긴다. 나는 못 이기는 척 그들과 함께한다. (우호)


4단계 : 무엇보다도 가장 좋은 건, 내 생각에 반대하는 사람들은 나를 적대시하며, 나와 점점 멀어지게 된다는 거다.

예) 야식을 싫어하는 친구들은 혹시 내가 라면을 먹자고 할까 봐, 나를 점점 멀리한다. (배척)


5단계 (완성) : 이로써 나는 제 멋에 겨워 인생을 설계하기 위한 주변 세팅에 한 걸음 다가선다. 


: 돈으로 행복을 살 수 없다는 사실은 많은 사람이 안다. 하지만 돈으로도 살 수 없는 행복을 어떻게 얻어야 하는지에 대해서는 사람마다 의견이 다르다. 내가 생각하는 행복은 비슷한 생각을 가진 사람들이 모여, 서로의 생각을 지지하며, 함께 같은 미래를 꿈꿀 때 있다고 생각한다. 그 길이 옳든 그르든 친구들과 마음을 나누며 꿍꿍이를 함께 하는 건 언제나 즐겁지 않던가. 



  • BlogIcon 소드 2014.11.22 11:47

    제가 블로깅 하는 이유랑 같네요 ㅋㅋㅋㅋㅋ

  • 악어 2017.09.12 20:19

    먼저 글!! 너무 잘 읽었습니다.
    비염, 축농증, 천식등의 호흡기질환을 앓고있고, 앓고있으니 관심도 있는 악어입니다.
    또 김지혜 교수님 추천으로 교수님께 진료를받고자하는 악어입니다.

    글을읽다보니 어느덧 동질감을 느끼며 지지하게되는듯합니다. ^^
    몇개의 글을 읽었을뿐인데 합리적이고 멋지신 분이라는 확신이 생겼습니다.
    그럼 조만간 환자로써 만나뵈러 가겠습니다.
    꾸벅~~ ^^